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713)
GUNPLA EXPO IN KOREA 일정!!! 우아아아아아아!!!
6월의 마지막은 지름과 함께... 지난 주에 주문해서 어제 도착한 물건을 6월의 마지막 날 포스팅으로 올리네요. ^^ 먼저 건담 관련... 책 두 권 입니다. 라는 건담 패러디 개그만화와 라는 극장판 애니메이션의 원작 소설 입니다. 건담에 점점 더 깊숙히 빠져들고 있는 듯 합니다. 헤어날 수가 없네요. 크크 거기다 이건 덤으로... HGUC 자쿠2 F2 모델입니다. 위의 책들을 펴낸 출판사 AK의 카페에서 매주 진행되는 퀴즈 이벤트에서 받은 겁니다. HG는 처음 만들어보게 됐네요. ^^ 건담에 관심 있으시고 HG가 탐나는 분들은 한 번 도전해 보시길. (AK 카페 링크) 제가 받은 게 1회였고, 지난 주 2회에는 건담 7호기가 주어졌습니다. 이번 주 진행 중인 '제간'이 걸려 있습니다. ^^ 다음은 일본 추리 소설입니다. 개봉 했을 때 ..
랜덤 피규어... 건담, 에바 등의 작은 피규어들이 랜덤으로 들어있는 물건을 자꾸 사고 있습니다. 얼마 전에도 코어 파이터 셀렉션이라는 걸 하나 사더니 며칠 전에는 또 새로운 걸... 아... 악마의 회사입니다 반다이는... 총 다섯 종류가 있더군요. 1. 초사이어인 오공 + 퓨전 포즈 오천 2. 초사이어인 베지터 + 퓨전 포즈 트랭크스 3. 마인 부우 (악) + 마도사 바비디 4. 마계의 왕 데브라 5. 마인 부우 (선) 이렇게 약간의 가동도 가능한 나름 '액션 피규어'인 모양입니다. 자 개봉!!! 상자 속에서 나온 것은 바로 위 사진의 주인공 마인 부우 (악). 괜찮은 퀄리티네요. 저렇게 안정적으로 서 있도록 받침도 들어있습니다. 저거 빼도 서 있긴 합니다만 일단 있는 거니까 끼워놨습니다. 역시 악마의 회사입니다 반다..
身邊雜記 - 2010年 6月 27日 i) 운전면허 적성검사 면허 딴 지 7년 지났다고 적성검사 받으라더군요. 6개월 안에 받아야 하는데 밍기적 대다가 5개월이 지나서야 받고 왔습니다. ^^;; 7년 전과 변함 없이, 아니 오히려 더 허술해 진 듯 한 신체검사를 받고 5천원(신체검사비) + 1만원(인지값)을 내니 새 면허증을 바로 내주네요. 이제 앞으로 7년은 걱정 없습니다!!! (응?) ii) 새 가방 회사 다닐 때 가지고 다니는 가방이 회사 처음 들어갈 때 산 거니까 6년 반 동안 쓴 물건이네요. 상태가 점점 안 좋아져서 새로 하나 살 때가 됐다 싶었습니다. 그래서 사려고 마음을 먹은 것이 대략 6개월 전!!! -_-;;; 이놈의 게으름이 극복이 안 되더군요. 결국 오늘 백화점에 가는 동생한테 부탁해서 하나 샀습니다. 무난한 색과 모양의..
身邊雜記 - 2010年 6月 17日 i) 트위터? 미투데이? 뭔가 하나를 새로 해 보려고 시도 중입니다. 트위터를 해볼까 생각하고 계정을 만드는데... 어디서나 똑같이 쓰고 있는 제 nickname이 이미 사용중이라고 나오더군요. -_-;; 찾아보니 한국사람인데 계정만 만들어 놓고 아무 것도 안 하고 있었습니다. 설마 나를 노린 사이버 스쿼팅?? -_-;;; 어쨌거나 대충 계정은 만들어 놓았지만 의욕 상실하고 follow 등은 일단 보류. 그리고 보니 주위에 미투데이 하는 사람도 꽤 있는 것 같고, 언제 쓰게 될지 모르니 계정 만들어 두는 게 좋겠다 싶어서 일단 생성. 이쪽은 선점 당하지 않았더군요. ^^;; 양쪽 다 계정은 만들어 놓고 지금 손 놓은 상태입니다. 사실 어떻게 쓰는 건지도 잘 모르겠어서 좀 알아봐야겠고요. 새로운 거 뭐 하..
2010년 건강검진 오늘 건강검진을 받고 왔습니다. 종합적인 결과는 1, 2주 기다려야 나오겠지만 체성분이나 초음파처럼 당장 결과를 볼 수 있는 것들도 있지요. 몇 가지 이야기를 해 보겠습니다. i) 키, 몸무게 키는 잴 때마다 조금씩 왔다갔다 하는데 올해의 기록은 174.5cm네요. 지금까지 최고는 174.6cm였습니다. 재작년이었던가... 작년에는 좀 더 작게 나왔었는데... 어쨌거나 어디 가서 키 얘기할 때는 반올림해서 175cm 되겠습니다. ^^;; 몸무게는 평소 알던 거보다 3, 4kg 더 나왔네요. 가장 최근에 잰 게 2, 3주 쯤 전에 농구하러 갔다가 샤워하고 잰 건데 그 사이에 그만큼 늘어난 건지... -_-;; 이젠 체중에 정말로 신경을 좀 써야겠습니다. 75kg 돌파라니... 쩝 ii) 체성분, 폐활량 체..
6월 초의 지름!! 글 제목을 으로 하려다가... 아직 반도 더 남은 6월 동안 뭔가 더 지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어서 일단 '초'라는 글자를 집어넣었습니다. ^^;;; 자 지른 물건들을 살펴보겠습니다. 이번 지름의 주목적은 만화책이었습니다. 첫번째는 이것!! (퍼스트 건담)의 내용, 캐릭터들을 패러디 한 개그만화 입니다. 카피에도 있듯이 '건담을 아는 자'는 반응하게 됩니다. 반대로 내용을 모르면 (패러디라는 게 원래 그렇듯이) 웃음의 포인트를 잡기가 어렵지요. 확실히 건담 팬들을 위한 작품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내용이나 캐릭터들이 확실하게 망가져 주고 웃겨 줍니다. ^^ 어딘가 (다른 의미로) 위험하고 아슬아슬한 장면들도 있고, 여하튼 매우 재미있습니다. 포털 사이트 다음의 만화 시사회에서 1화를 보실 수 있으니 ..
身邊雜記 - 2010年 6月 10日 i) 이게 뭘까요? 다음 주에 건강검진이 예정 되어 있는데 그 병원에서 문진표와 함께 이런 걸 보내왔네요. 용도는... 샘플 채취입니다. 샘플... 네. 대변 샘플을 채취하는 겁니다. ^^;; 사진의 흰색 부분을 열면 거기에 막대가 달려있어서 "검사 대상"을 너댓 군데 쿡쿡 찌른 다음 다시 뚜껑을 닫고 잘 흔들어서 안에 들어있는 약과 섞이도록 해서 가져오랍니다. 귀찮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세상 참 좋아졌다는 생각이 듭니다. 제가 초등학교 (제가 다닐 때는 국민학교) 다닐 때는 매년 학교에서 대변 검사를 했습니다. 주된 목적은 기생충이 있는지 확인하기 위한 걸로 기억합니다. 그 때는 저런 거 없고 작은 비닐 봉투를 나눠 줬습니다. 그럼 집에 가서는 그 봉투에 "샘플을 채취" 하고 "새어 나오지 않도록" 봉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