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좋아하는 것/운동

(28)
올림픽 여자 농구 오늘 경기 그리고 이후... 오늘 밤 9시에 올림픽 여자 농구 조별 예선 3차전이 있습니다. 호주와의 경기지요. 지난 2차전 러시아와의 경기와 마찬가지로 우리의 애초 계획에서 제껴놓은 게임입니다. 크크 하지만 뭐 제껴놨던 러시아한테도 이길 뻔 했으니 오늘도 조금은 기대해봐야겠습니다. ^^ 몇 번 썼던 얘기입니다만, 대표팀의 애초 계획은 호주(세계 2위), 러시아(3위)는 제껴 놓고 라트비아, 벨로루시(둘 다 아마 20위권)는 무조건 잡고 브라질(4위)도 한 번 잡을만하면 잡아 보고 조 3위나 4위로 8강에 간다는 겁니다. 4위로 8강 가면 첫 판에 옆 조 1위가 확실한 미국하고 붙을테니 웬만하면 힘 좀 써서 3위를 해보자는 생각도 있었고요. 하지만 지금 예선 진행을 보니 얘기가 좀 다르네요. 호주와 러시아는 예상대로 잘 하고 있습니..
올림픽 여자 농구 첫 경기 오늘 오후 5시 45분부터 여자 농구 조별 리그 첫 경기, 브라질과의 경기가 있었습니다. 브라질은 세계 4위. 우리나라가 아마 7위인가 그럴 겁니다. 여자 농구 랭킹을 내는 국제 대회 성적을 종합하는 기간이 꽤나 길어서 우리나라의 7위는 예전에 좀 잘 했던 시절의 덕이고, 요즘은 10위권에도 들기 어려운 성적이라고 들었습니다. 어쨌거나 오늘 경기 정말 재미있게 봤네요. 계속 막상막하로 가다가 4쿼터 중후반에 8, 9점차로 벌어질 때 무너지나...했는데, 역시 개막 전부터 정덕화 감독님이 강조한 대로 수비로 해결을 봤습니다. 수비에서 상대를 묶고, 공격에서 대표팀의 두 막내, 최윤아, 김정은 두 선수가 해 주면서 결국 동점. (두 막내라고 했지만 나이가 비슷하고 다른 선수들보다 어려서 그렇게 부르는 거지 ..
올림픽 남자 농구 최종 예선 2차전 아흠... 아쉽게 져버렸네요. -_-;;; 퇴근하고 후다닥 집에 오니 딱 하프타임이더군요. 점수는 13점인가 앞서고 있는 상황. 기록을 보니 리바운드도 1개 밖에 안 뒤지고 있더군요. 오늘 이겨보나보다 했는데... 3쿼터에 캐나다가 적극적으로 공격 리바운드를 하면서 따라잡히기 시작했습니다. 공격도 별로 제대로 되지 않았고요. 캐나다의 슛 안 들어가고 공격 리바운드, 또 못 넣고 공격 리바운드... 이 짓을 네 번 연속으로 당하더니 다섯 번째에는 겨우 김주성이 리바운드. 하지만 네 번 연속으로 뺏기면서 열이 올라서 살짝 흥분 한 것 같더군요. 서둘러서 패스를 하다가 턴 오버. 결국 점수를 줬습니다. -_-;;; 그래도 심심찮게 터져주는 외곽 슛으로 버텼습니다. 특히 윤호영이 쫓기는 상황에서도 쫄지 않고 대..
올림픽 남자 농구 최종 예선 1차전 9시 반부터 슬로베니아와 경기가 있었습니다. 웬일로 케이블 채널에서 생중계를 해주더군요. 지난 번엔 아시안 게임 때도 농구 생중계를 안 해주더니만. -_-;;; 사실 유럽, 아메리카 등 전 세계에서 젤 쎈 나라 몇 빼고 조금 덜 쎈 나라 열둘이 모여서 3등까지만 올림픽 보내주는 최종 예선이라 우리나라는 거의 확실하게 가능성이 없습니다. ^^;; 하지만 이번 대표팀의 가능성을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지요. 우선은 조별 리그. 한 조 3팀 중에 2등까지 8강에 올라갑니다. 우리나라는 슬로베니아, 캐나다와 한 조인데 둘 중에 그나마 만만한 캐나다를 잡고 8강에 가보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NBA 두 시즌 연속 MVP를 차지하기도 했던 울트라 슈퍼 초특급 포인트가드 스티브 내쉬가 안 나왔거든요. ^^ 사무..
내일부터 NBA conference final 시작! 오늘 컨퍼런스 준결승 마지막 경기가 끝났습니다. 가장 흥미로운 매치업이었던 스퍼스와 호네츠의 7차전. 결국 스퍼스가 이겼네요. 이번 시리즈에서 양팀이 모두 홈 경기는 승률 100%라 7차전을 홈에서 치른 호네츠가 유리하지 않을까 했는데... 역시 제국군은 강하군요. ^^;; 크리스 폴이 18점 14어시스트 8리바운드 5스틸이라는 대단한 스텟을 찍었음에도 불구하고 스퍼스의 마누 지노빌리(26점)에게 당한 듯 합니다. 쩝 올 플레이오프 들어서 처음으로 하위 시드 팀이 상위 시드 팀을 이긴 시리즈가 됐습니다. 그래봐야 사실 호네츠가 2번, 스퍼스가 3번이고 정규시즌 기록은 56승 26패로 같습니다. 시드 번호의 의미가 없네요. ^^;; 내일 오전 동부의 셀틱스 대 피스톤스의 경기로 컨퍼런스 결승이 시작됩니다...
별로 보기 좋진 않지만... ^^;; 지난 주말 학교 농구 모임에 나가서 찍힌 사진입니다. 선배 한 명이 '대포' 같은 카메라를 들고와서 직접 찍기도 하고 '매니저'라고 열심히 같이 놀러 나오는 여자 후배가 들고 찍기도 한 사진들 중에 '제가 나온 사진을 중심으로' 몇 장 올립니다. ^^;; 이제 막 도착해서 옷 갈아입고... 몸 풀고 있습니다. ^^ 저 뒤에서 뭔가 할 듯 보이지만... 구경하는 겁니다. ^^;; 선배 둘이 1대1 하는 중. 레이업 연습 중. 내가 진정 저렇게 달린단 말인가... -_-;;; 아마도 왼손 레이업 연습하는 데 익숙치 않아서 스텝 맞추느라 보폭을 저렇게 길게 잡은 것 같습니다. ^^a 분위기로 봐서 게임 중은 아니고 그냥 슛 던지고 노는 것 같습니다. 사진에 제 오른팔 처럼 나온 저 주황옷 입은 팔은 제 뒤에 ..
여자 농구 대표팀 (각 대회 대표 명단은 인터넷에서 찾았고 소속팀은 대회 당시 기준입니다. 평균 나이는 WKBL 홈페이지에 있는 선수 정보의 생년을 기준으로 우리나라 나이로 계산했으며, 대회 당시의 나이입니다.) 지난 주에 이번 북경 올림픽에 출전 할 여자 농구 대표팀 명단이 발표 됐습니다. 2006 도하 아시안 게임에서 급격한 세대교체를 시도 했다가 4위에 그쳐 '노메달 수모'라고 언론한테 죽어라 까였지요. 그 때 대표팀 평균 나이가 23.8세. 2006 아시안게임 대표 이경은, 김은혜, 김계령, 홍현희(우리은행), 최윤아, 강영숙(신한은행), 변연하, 김세롱(삼성생명), 김정은, 양지희(신세계), 정미란, 신정자(금호생명) 2007년 아시아 선수권에서는 '어린 선수들만으로는 좀 힘들겠다.'고 생각했는지 나이 좀 있는 ..
KBL 용병 제도 변경 우리나라 남자 프로농구 용병 제도가 또 바뀌는군요. 09-10시즌부터 '2명 보유, 2, 3쿼터에는 한 명만 출전'에서 '2명 보유, 1명만 출전'으로 바뀐답니다. (다음 시즌이 아니라 다음 다음 시즌입니다.) 예전에는 2쿼터에만 한 명 출전이었다가 2, 3쿼터로 확대된 뒤에 이제는 경기 전체에 적용이군요. 바람직한 방향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음 시즌부터 바뀌는 점은 외국인 선수 신장 제한이 폐지 됩니다. 지금은 한 선수가 208cm를 넘을 수 없고, 두 선수 합해서 400cm를 넘을 수 없습니다. 이것도 예전에는 '한 명은 2xxcm 이하, 한 명은 19xcm 이하'로 (정확한 수치가 기억이 안 나네요. ^^;;;) 장신선수, 단신선수 개념을 두던 것에서 바뀐 건데 이제 완전 폐지 되는군요. 하승진 선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