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는 게 그런 거지

혼잣말 - 12.03.18

이사.

혼자 나와 사는 건 처음이구나.

부모님 집이 코 앞이긴 하지만.




정리는 살면서 차차...

인터넷도 아직 안 들어와서 핸드폰 테더링.

'사는 게 그런 거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身邊雜記 - 2012年 11月 22日  (8) 2012.11.22
혼잣말 - 12.03.18  (4) 2012.03.18
맥주 맛도 모르면서...  (8) 2011.06.11
身邊雜記 - 2011年 5月 3日  (18) 2011.05.03
치악산 정복.  (16) 2011.04.03
불타는 3월... -_-;;  (6) 2011.03.27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