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는 게 그런 거지

불타는 3월... -_-;;

3월 들어서, 특히 최근 한 보름 동안 미친듯이 술을 먹고 있네요. -_-;;;

자주 먹을 뿐 아니라 하드코어하기까지 합니다.

3주 연속 금요일마다 새벽 6시까지 술먹기.

금요일 밤에 술먹기 시작해서 아침 6시까지 술먹고

오후에 나가서 농구하고, 끝나고 또 두시까지 술먹고

다음날 일요일에 또 나가서 농구하고.

그리고는 다음날 월요일에 또 5시까지 술먹고 세 시간 자고 출근하기.

월화수목금토일 매일 술먹기 등등... -_-;;;

이렇게 달릴 나이도 아닌데 요즘 왜 이리 타오르고 있는지 모르겠네요.

이번 주말도 금요일 밤에 6시까지 술먹고

두 시간 자고 일어나서 봉사활동이라고 어디 포도밭에 가서 막일하다가

일 끝나고는 막걸리 먹고, 돌아와서는 뒷풀이 한다고 또 두시까지 먹었네요.

오늘은 푹 쉬는 중...인데

컨디션 좀 회복되니 또 휴일 마무리를 시원한 맥주로 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

하지만 오늘 한 잔 먹게 되더라도 가볍게 끝내고.

이번주, 3월의 마지막 주는 술 좀 자제하고 쉬면서 보낼 생각입니다.

그리고 4월엔 술독에서 벗어나서 살도록 노력해야겠습니다. ^^;;


'사는 게 그런 거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身邊雜記 - 2011年 5月 3日  (18) 2011.05.03
치악산 정복.  (16) 2011.04.03
불타는 3월... -_-;;  (6) 2011.03.27
혼잣말 - 2011. 03. 21.  (8) 2011.03.21
이 바닥을 뜹니다!  (20) 2011.01.07
2011년이군요!  (16) 2011.01.01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