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그 동안 피해오던 지름의 영역 중 하나.

피규어...

가끔 지나다 눈에 띄면 몇 천원짜리 하나씩 산 적은 있지만

더 비싼 본격적인 피규어는 지른 적이 없었습니다만 이번에 그만 저지르고 말았습니다.

일하기 싫던 어느 아침, 한 쇼핑몰의 광고 메일에 있는 사진을 보고 그만 홀려버렸네요.

지른 물건은 이겁니다.


아시는 분은 척 보고 아시겠지요.

<요츠바랑!>이라는 만화의 주인공 '요츠바' 피규어입니다. ^^

상자의 앞면과 뒷면입니다.


상자 양쪽 옆면입니다.

<요츠바랑!>에서 자주 쓰고 있는 도안인 느낌표 모양을 볼 수 있습니다.


내용물입니다.

본체 하나와 교환용 파츠들이 들어있습니다.

화난 머리, 아이스크림, 물총, 손 두 개, 베이스가 들어있습니다.

'6mm조인트w'라는 것도 들어있는데 어디에 쓰라는 건지 모르겠네요. --a

그냥 신난 요츠바, 아이스크림 들고 신난 요츠바.


성질난 요츠바.

물총 들고 무릎 앉아 자세가 이번 지름에 가장 결정적인 역할을 한 포즈였습니다. ^^;;

요츠바의 물총은 바로 이 에피소드에서...



몇 만원 씩 하는 피규어는 처음 만져봤는데

이것도 어떤 포즈가 좋을까 생각하고 이리저리 만지는 재미가 은근히 있네요.

아... 재미 붙어서 피규어 자꾸 지르기 시작하면 안 되는데 말입니다. 크크


일본에는 <요츠바랑!> 10권이 나온 모양이던데

우리나라에는 언제 나오려나...

내년 초 쯤에나 나올 거라고 생각하면서 기다려야겠습니다. ^^

'좋아하는 것 > 이것저것'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초부터 질러보자.  (16) 2011.01.10
身邊雜記 - 2010年 12月 15日  (18) 2010.12.15
이런 건 안 지르려고 했는데...  (14) 2010.11.10
9, 10월 지름 Report  (8) 2010.10.28
HGUC MS-06F-2 ZAKU II F2 조립 사진  (8) 2010.09.21
8월 동안 지른 것들!  (16) 2010.08.22
Posted by Terminee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10.11.11 01: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물총자세때문에 저도 지르고 싶어지내요^^
    • 2010.11.11 11: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요츠바가 일단 귀여운데다가 화난 표정 참 잘 만들어 놓은 듯 합니다.
      물총도 <요츠바랑!> 만화책에 나왔던 아이템인지라 더욱 끌렸습니다. 크크
  2. 2010.11.11 15: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리볼텍 사셨군요. 리볼텍은 관절이 달려있어서 움직이는게 가능하지만 반대로 관절이 신경쓰이기도 하는 녀석이죠.

    그리고 움직이는 녀석이니 만큼 곳곳의 퀄리티가 떨어지는게 눈에 보입니다. 그래서 안습..

    이번기회에 넨드로이드 재패나 하심이 어떠신가요?
    • 2010.11.11 18: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피규어를 좀 아시는군요. ^^
      저도 가끔 피규어 사진 보면 관절이 있는 것들은
      (리볼텍이란 이름은 몰랐었지요. 크크)
      확실히 퀄리티가 떨어진다고 느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녀석은 어쩌다 보니... ^^;;
      넨드로이드는 그 머리 큰 녀석들 맞나요?
      어쨌든 피규어 쪽에는 발 깊이 담글 생각 없습니다.
      너무 이것저것 지르다가는 돌이킬 수 없게 될 것 같아서요. 크크
  3. 나야나
    2010.11.11 20:4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물총 맞은 이유도 어이없고... -_-;;;
    근데 참 예쁘다~*^^*
    • 2010.11.15 11: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쟤는 다 나름 진지한 이유로 총을 잡은 거였는데 어이없다니 무슨소리야. 크크
  4. 2010.11.11 21:4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 이거 뭔가 끌리는군요 흐흐...
    그러나 역시 환율이 환율이다보니 가격이 장난 아닐 것 같네요
    • 2010.11.15 11: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환율은 그냥 모른 척...
      요즘은 이런 거 지르려면 눈 감고 질러야합니다. 크크
  5. 2010.11.16 13: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저거!!!!
  6. 2010.11.18 05:4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표정이 너무 힘차구 귀엽네여
    • 2010.11.21 13: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요츠바가 원래 딱 그런 캐릭터입니다.
      기운차고 귀여운 꼬마아이. ^^
  7. 2010.12.09 23: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윗 글 댓글 남기고 가다가 눈에 띄어서 또 왔습니다. 요츠바 피규어가 그리 비싼가요? 몰랐네요. 전 건프라 외에 호이호이 조립 피규어에도 꽂혀서;; 이 놈들이 세워두면 얼마나 귀여운지... 덕분에 한달에 15일을 라면으로 때우고 있다는... 쿨럭;; 고토부키야는 뭐가 이리 비싼지
    • 2010.12.10 11: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피규어를 안 사봐서 객관적으로 비싼 건지 어떤지는 모르겠습니다.
      그냥 제가 느끼기에 그랬다는 거지요.
      예전에 몇 개 사 본 건 그... 뭐라고 하더라
      몇 가지 종류 중에 랜덤으로 들어있는, 대략 만원 정도 하는
      그런 것들 있잖습니까. 그런 거 사다가 이걸 보니 비싸게 보이는 거지요. 크
      호이호이는 뭔가 싶어서 찾아봤는데
      딱 보고 바로 창 닫았습니다. 사고 싶어질까봐요. 크크


BLOG main image
by Termine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13)
좋아하는 것 (210)
사는 게 그런 거지 (479)
technical (18)
공지 (6)

글 보관함